메뉴 닫기

정치/경제

문경축협 조합장 병든 한우 판매 파장 일파만파

‘하자육보상비’ 부정수령 자체감사로 전액회수
허지은 기자   |   송고 : 2019-02-25 17:20:50

오는 3월 13일에 치뤄지는 제 2회 전국동시 조합장 선거 열기가 뜨거운 가운데 문경축산업협동조합(이하 문경축협)장이 근수종에 걸린 한우를 판매해 논란이 되고 있다.

지난 2017년 9월 문경축협 S 조합장은 사육한 소 1마리가 근수종에 걸려 경매하지 못한다는 판정을 받았음에도 불구하고 시세의 반값에 불과한 340만원을 받고 축협에 팔아 100만원을 공제한 뒤 나머지 240만원을 수령하고 소를 남부축협고기마당에서 전량 판매한 것으로 드러났다.


논란이 되자 문경축협 조합장은 “근수종에 걸린 소는 물집이 생긴 곳을 도려내고 먹으면 아무런 문제가 없다.” 며 “나뿐만 아니라 일반 조합원들도 근수종에 걸린 소를 축협 고기마당에 납품하고 판매했다. ” 고 한 지역일간지 기자와의 인터뷰에서 해명했다.

 

이같은 조합장의 해명에 조합원들은 “조합원을 보호하고 문경축협을 지켜야 할 조합장이 조합원들까지 팔아 자신의 비도덕적 행위에 대한 해명을 한 것을 도저히 이해할 수 없다.” 며 강하게 반발하고 있다.


논란을 언론으로 접한 한 시민은 “먹거리로 장난을 치는 것은 어떠한 경우에도 용서할 수 없다.”며 “물집 부위를 도려내고 먹으면 아무런 문제가 안된다고 하지만 소비자 입장에서는 비싼 돈내고 좋은 소고기 먹는다고 축협고기마당을 찾았는데 배신감이 느껴진다.” 고 비판했다.


한편 지난 1월 문경축협에서 조합원들이 소를 공찬장에 경매에 붙여 낙찰받은 조합원에게 근염,근출혈 등으로 손실을 입을 경우 편성해 놓는 예산인 ‘하자육보상비’를 s 조합장이 부당수령한 것이 자체감사로 드러나 전액 회수된 것으로 알려졌다.


전통음식 활성화 및 지역농산물 소비촉진 식생활 교육 성료

전통음식 활성화 및 지역농산물 소비촉진 식생활 교육 성료 식생활교육경북네트워크(센터장 서정순)이 주관한 “2019 전통음식 활성화 및 지역농산물 소비촉진 식생활 교육” 이 성황리 마무리 됐다. 민족의 대명절인 추석을 맞아 전통음식을 체험...

문경시 제 1회 수학.영어 챌린지 대회 열린다. “공부의 신 강성태” 의 학습코칭 강의로 학습동기부여 오는 16일부터 27일까지 (재)문경시장학회 홈페이지 인터넷 원서 접수 11월 9일 점촌중학교에서 개최

문경시 제 1회 수학.영어 챌린지 대회 열린다. “공부의 신 강성태” 의 학습코칭 강의로 학습동기부여 오는 16일부터 27일까지 (재)문경시장학회 홈페이지 인터넷 원서 접수 11월 9일 점촌중학교에서 개최 명품교육도시 문경을 이끄는 (재)문경시 장학회(이사장 고윤환)가 글로벌 우수인재 양성을 위한 제 1회 문경 수학,영어 챌린지를 개최한다. 오는 11월 9일 점촌중학교에서 개최되는 ...

문경시, 평생교육 활성화 박차 공모사업 통해 2020년 평생학습도시 추진

문경시, 평생교육 활성화 박차 공모사업 통해 2020년 평생학습도시 추진 문경시는 100세 시대를 맞아 "배움과 나눔으로 행복한 문경" 이라는 기치아래 평생교육 활성화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지난 7월 문경시 평생교육에 관한 정책수립과 발전에 관한 사항...

가은읍 죽문리 축사건립 반대 집회 가져 청정지역 죽문에 축사가 왠말이냐!!

가은읍 죽문리 축사건립 반대 집회 가져 청정지역 죽문에 축사가 왠말이냐!! 가은읍 죽문리 축사건립반대집회 추진위원회 (위원장 주광철)은 지난 14일에 이어 19일 가은읍 주민센터 앞에서 죽문 1.2리, 상괴리, 관장리, 하괴리, 가은읍 귀농귀촌 연합회 회...

[고윤환 시장 동정]

[고윤환 시장 동정] 고윤환 문경시장은 14일 오전 10시 40분 STX리조트에서 개최된 경북 농업인 정보화 경진대회에 참석했다.
Service / Support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경북 아 00118호
발행/편집 : 이정환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정환
TEL : 054-553-8997, FAX : 054-553-8998
E-mail : admin@himg.co.kr
경북 문경시 점촌동 155-5
AM 09:00 ~ PM 06:00
Newsletter
* 수집된 이메일 주소는 구독취소 시 즉시 삭제됩니다.
© 2008. (주)문경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