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닫기

칼럼/사설 (사설)

문경관광개발 시민을 지키듯 문경시가 지켜라

문경신문 기자   |   송고 : 2017-10-24 18:08:02

대표이사 선임문제로 지역의 뜨거운 감자로 표류하고 있는 문경관광개발 사태 해결을 위해 문경시가 법원에 청구한 임시주주총회 소집요구가 긍정적으로 받아들여 졌다는 소식이 들려온다.

지난 3월 정기 주주총회에서 불거진 대표이사 선임에 대한 문제로 첨예하게 대립하고 있는 회사와 주주들의 갈등도 임시주총이 열리고 대표이사 공모를 위한 정관개정이 이뤄지면 어느정도 해소될 듯 하다.

문경관광개발 ㈜ 는 폐광지역 경제를 회생시켜야 한다는 뜻으로 쇠락해져 가는 작은 탄광도시에서 시민들이 쌈짓돈을 털어 82억이라는 거금을 모아 지역발전에 대한 열망을 보여준 전국에 유례없는 사례다.

그렇기에 이 회사는 시민들 입장에서는 시민기업체나 다름없는 특수성을 가지고 있는 것이다. 구구절절 설명을 하지 않아도 회사의 설립목적과 존재의 이유는 지역경제 활성화와 주민생활에 기여하기 위함이다.

그동안 문경관광개발과 문경시는 한때는 뜨겁게 상생하고 한때는 차갑게 돌아서 회사 발전을 위해 한치앞도 나가지 못했다. 그때마다 회사는 정치적 기류에 휘말리고 갈등의 중심에 서면서 불미스럽게 주주들에게 걱정을 끼쳤다.

이제라도 회사의 발전을 저해하는 적폐를 청산하기 위해 정관을 개정하고 유능한 경영인을 선발해 회사가 어디에도 치우침 없이 오직 주주들의 이익을 대변할 수 있도록 체제를 다시 잡아 가겠다는 점은 반길 만하다.

그간 주주와 갈등을 비롯한 여러 불미스러운 일로 주주에게 걱정을 끼쳤던 터여서 더욱 그렇다. 문경관광개발의 정관변경을 비롯한 대대적 경영 쇄신은 지배구조가 단순화되고 경영 투명성을 높이는 효과가 기대된다. 대주주 문경시의 관심도와 기여도에 따라 사업 재편에도 능동적으로 대응할 수 있게 됐다. 하지만 회사가 앞으로 해결해야 할 과제도 적지 않다.

문경시도 이번을 계기로 10억 대주주로서 회사의 경영구조에 일일이 간섭하면서 경영권 행사를 더욱 까다롭게 만드는 시어머니는 되지 말고 회사의 필요와 형편에 맞춰 공정한 경쟁환경을 뒷받침하는 데 주력하면서 회사 경영진과 직원의 자율과 능력에 맡기겠다는 신중한 자세도 필요하다.

시민주 기업인 문경관광개발의 발전은 자구책을 위한 회사 임직원들의 피나는 수고와 문경시의 분명한 협조, 그리고 주주들의 하나된 마음밖에 다른 해법은 없다.


[2018.11.20] 김인호 의장 동정

[2018.11.20] 김인호 의장 동정 김인호 문경시의회의장은 20일(화) 오후 7시에 문희아트홀에서 열리는 「2018 평화통일 한마음 음악회」에 참석한다.

[2018.11.20] 고윤환 시장 동정

[2018.11.20] 고윤환 시장 동정 고윤환 문경시장은 20일 오전 10:00 점촌5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열리는 김장나누기 및 경로잔치에 참석해 관계자들을 격려한다.

박열의사의 영원한 동지 가네코 후미코(金子文子) 여사 92년 만에 독립유공자 서훈

박열의사의 영원한 동지 가네코 후미코(金子文子) 여사 92년 만에 독립유공자 서훈 일왕 암살을 계획하였던 가네코 후미코(金子文子)가 오는 지난 17일, 92년 만에 독립유공자로 서훈(敍勳)됐다. 부부 유공자가 탄생한 배경에는 지난해 영화 「박열」 개봉에 따른 국...

지역 유일의 문인화 단체 지음회 전시회 갖는다. 오는 21일부터 25일까지 문화예술회관 전시실

지역 유일의 문인화 단체 지음회 전시회 갖는다. 오는 21일부터 25일까지 문화예술회관 전시실 지도 심천 이상배선생작 [九雁大吉] 문경의 유일한 문인화 단체인 지음묵연회가 오는 21일(수)부터 25일(일)까지 문경문화예술회관 전시실에서 제3회 지음묵연전을 개최한다. 지음묵연...

문경시의회 제 220회 임시회 개회

문경시의회 제 220회 임시회 개회 문경시의회(의장 김인호) 12일 오전 11시에 본회의장에서 고윤환 문경시장을 비롯한 집행부 공무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제220회 문경시의회 임시회를 개회하였다. 이번 임시회는 오는 ...
Service / Support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경북 아 00118호
발행/편집 : 이정환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정환
TEL : 054-553-8997, FAX : 054-553-8998
E-mail : admin@himg.co.kr
경북 문경시 점촌동 155-5
AM 09:00 ~ PM 06:00
Newsletter
* 수집된 이메일 주소는 구독취소 시 즉시 삭제됩니다.
© 2008. (주)문경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