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닫기

교육

문경시 관내 초등학교 대상 어린이 영어캠프 실시

오는 17일까지 초등학교 4~6학년 40명 대상으로 실시
문경신문 기자   |   송고 : 2017-08-03 18:26:25

문경시는 지난달 29일부터 오는 17일까지 20일간 농어촌 및 취약계층 초등학생 4 ~ 6학년 40명을 대상으로 여름방학 영어캠프를 실시한다.

글로벌선진학교문경캠퍼스에서 열리는
이번 영어캠프 주제는 “원어민과 함께하는 살아있는 여름 영어캠프(Summer English Camp)”로 강의식 수업과 체험활동 수업을 균형있게 편성하였다.

또한 원어민과 함께하는 선진화된 영어 전문 프로그램 운영, 미군부대 방문, 영어 뮤지컬 공연, 영어로 생각하고 영어로 말하는 수업 등 여러가지 프로그램 운영으로 참가자들이 쉽고 재미있게 영어를 습득하여 영어 학습에 대한 동기 부여 기회를 가질 수 있는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특히, 캠프 참가자 학생들이 원어민 강사, 통역 강사와 함께 합숙 생활 하면서 자연스럽고 재미있게 생활영어를 익힐 수 있도록 프로그램을 구성했으며, 미국 현지에서 직접 참여하는 원어민 강사를 구성하여 미국내 어학연수를 다녀 온 것 같은 학습효과로 의미를 더했다.

영어캠프에 참여한 한 학생은 “선진국으로 어학연수를 떠나는 도시에 사는 친구들이 부러웠는데, 더운 여름방학이지만 친구들과 3주간 합숙도 하며 영어를 재미있게 배울 수 있어 즐겁고 행복하다”고 말했다.

고윤환 문경시장은 “이번 영어캠프에 참여하는 학생들에게 영어 학습에 대한 자신감 향상과 영어 공부에 큰 밑거름이 되어 더 큰 세상을 향한 무한한 꿈을 꿀 수 있도록 여러분들을 응원한다”고 전했다.


“업무상 배임, 산림자원법률위반” 문경레저타운 대표 벌금 200만원 구형 감사 “벌금형 제외한 나머지 감사내용 부분 항고” 의사

“업무상 배임, 산림자원법률위반” 문경레저타운 대표 벌금 200만원 구형 감사 “벌금형 제외한 나머지 감사내용 부분 항고” 의사 대구지방법원 상주지원은 업무상배임과 산림자원관련 법률위반 등을 이유로 문경레저타운 대표이사에게 200만원의 벌금형을 구형했다. 지난해 12월 내부감사에 의해 밝혀진 공소사실은 문경...

박인원 전 문경시장 마스크 기부 릴레이 대한노인회 문경시지회 ‘행복도우미’ 3천200여장 기부

박인원 전 문경시장 마스크 기부 릴레이 대한노인회 문경시지회 ‘행복도우미’ 3천200여장 기부 박인원 전 문경시장의 마스크 기부 릴레이가 이어지고 있다. 박인원 전 문경시장은 지난 17일 대한노인회 문경시지회를 찾아 지역 어르신들을 위한 복지 활동에 앞장서고 있는 행복도우미...

2020 드라이브 스루 문경오미자축제 드디어 개막! 오는 18일부터 20일까지 3일간 동로면 금천둔지

2020 드라이브 스루 문경오미자축제 드디어 개막! 오는 18일부터 20일까지 3일간 동로면 금천둔지 제16회 2020 드라이브 스루 문경오미자축제가 개장행사인 판매장 테이프 커팅식을 시작으로 9월 18일부터 3일간 문경시 동로면 금천둔치에서 열린다. 개장행사인 테이프 커팅식은 1...

[김창기 의장 동정]

[김창기 의장 동정] 김창기 문경시의회의장은 9월 18일 오후 3시 동로면 금천둔치 일원에서 열리는 2020 드라이브 스루 문경오미자축제 개장식에 참석한다.

박인원 전 문경시장 마스크 기부 릴레이 시민 접촉 활발한 집배원들에게 1만 2천여장 마스크 증정

박인원 전 문경시장 마스크 기부 릴레이 시민 접촉 활발한 집배원들에게 1만 2천여장 마스크 증정 박인원 전 문경시장의 마스크 기부 릴레이가 이어지고 있다. 이번 기부는 민족 대명절 추석이 얼마 남지 않은 시기에 이웃사랑을 실천하고 훈훈한 지역 사회 분위기를 만드는데 힘을 보태...
Service / Support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경북 아 00118호
발행/편집 : 이정환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정환
TEL : 054-553-8997, FAX : 054-553-8998
E-mail : admin@himg.co.kr
경북 문경시 점촌동 155-5
AM 09:00 ~ PM 06:00
Newsletter
* 수집된 이메일 주소는 구독취소 시 즉시 삭제됩니다.
© 2008. (주)문경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