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닫기

농업

문경시, 표고버섯 톱밥배지센터 조성

문경신문 기자   |   송고 : 2017-02-06 18:25:08

문경시는 올 연말까지 70억 원(2016년 35억, 2017년 35억)을 투입해 영순면 의곡리에 표고버섯 톱밥배지센터를 조성한다.

배지센터는 문경시 산림조합에서 조성하며, 연간 200만 봉의 배지를 생산해 경상권 표고버섯 생산농가에 공급할 계획이다.

현재 전국에는 북부권의 산림조합중앙회 산림버섯연구센터(경기 여주), 남부권의 산림조합중앙회 전남버섯배지센터(전남 함평)가 운영 중에 있으며, 문경시에 경상권 톱밥배지센터를 조성하면 3개 권역이 되어 참나무톱밥을 주원료로 사용하는 국산 톱밥배지의 안정적인 공급 기반을 구축할 것으로 기대된다.

톱밥배지 재배는 원목표고 재배에 비해 자원과 노동력을 절감할 수 있고, 좁은 공간에서 대량 재배가 가능하며 단기간에 생산이 가능하여 농가소득 증대에 기여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고윤환 문경시장은 “문경시는 경상권에서 대표적인 표고버섯 생산지역으로 표고 산업화의 발전기반을 준비하고 있다." 며 "이번에 조성하는 경상권 톱밥배지센터를 통해 우량 톱밥배지를 안정적으로 공급하여 농가의 소득증대와 지역 및 국가 표고산업의 경쟁력 강화에 크게 도움이 될것이다”고 말했다.


Service / Support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경북 아 00118호
발행/편집 : 이정환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정환
TEL : 054-553-8997, FAX : 054-553-8998
E-mail : admin@himg.co.kr
경북 문경시 점촌동 155-5
AM 09:00 ~ PM 06:00
Newsletter
* 수집된 이메일 주소는 구독취소 시 즉시 삭제됩니다.
© 2008. (주)문경신문. ALL RIGHTS RESERVED.